블랙미러 - 밴더스내치


이 영화는 당신이 만든다.

모든 영화의 스토리는 당신이 결정하라.


넷플릭스라서 가능한 '인터렉티브 영화'


새로운 방식의 영화를 한번 빠져보세요


[줄거리]

영화의 배경은 1984년 비디오게임이 열풍인 시대. 주인공은 게임프로그래머이다. 

판타지 소설책을 원작으로 한 게임 데모를 만들어 게임회사에 보내게 되고

그 이후에 많은 결정들이 영화를 이끌어 나간다

영화속에서 벌어지는 가상과 현실의 무너짐 이야기.

그리고 영화의 스토리와 결말은 당신이 결정할 것입니다.

그리고....

영화는 영화가 아니게 될지도 모른다



--------------------------------

넷플릭스에서 영화를 시작할 때 아래와 같은 설명이 나옵니다.


"이 인터렉티브 필름은 여러분의 선택에 따라 이야기가 달라집니다."


이 영화에 대해 전혀 모르는 사람이라면

이 말이 무슨말인지 모르실텐데요. 


말그래도 순간순간 결정을 해야 하는 상황에서

실제 시청자들이 상황을 선택을 함으로써

영화가 전개되는 방식입니다.


옛날에 봤던

이휘재의 '그래 결심했어!' 라는 유행어(?)를 남긴 TV프로그램이

생각이 났네요 ㅎㅎ


영화를 게임처럼 할 수 있다는 신선한 방식의 영화.


물론 영화의 큰 흐름은 있지만

순간의 결정에 따라 스토리가 바뀌는 방식이라

직접 영화를 보고 해보시는게 가장 좋은

리뷰가 될거 같습니다. 




주인공이 '터커소프트'라는 회사에 데모게임을 전달하는것으로 영화는 시작됩니다.

그리고 주인공이 존경하는 '콜린 리트먼'을 만나게 되죠


스포를 할 수 없으므로

간단하게 영화의 일부만 본다면 아래와 같이 상황을 결정하는 방식입니다.



간단하게는 어떤걸 먹을지 부터...



어떤 음악을 들을지 같은.. 간단한 선택들도 있구요


더이상 뒤에 내용은 의미가 없을지도 모르겠는데요.


 이 영화의 또하나 재밋는 점은

영화에 나왔던 게임을 사용자가 실제로 해볼 수가 있다는 점입니다.


https://tuckersoft.net/


위에 간단한 설명만 보셔도

영화가 끌리지 않으시나요??ㅎㅎ


블랙미러 시리즈는 모두 다 봤음에도

이번 에피소드는 정말 신선했습니다.


아마 보셨던 분들은 저랑 다른 결말일지도 모르겠네요.


이 영화는 직접해야 하므로

다른곳에서 보기는 힘들듯하니 넷플릭스에서

즐감해보시기 바랍니다^^


아참..

베르나르베르베르 소설 '신'을 보신분이 있다면

영화를 보면서 이 소설도 떠오르는 분도

계실 수 있을 것 같네요^^


영화 러닝타임도 알 수 없는 이 영화!


보시면

영화에 빠져들 수 밖에 없을거에요^^


평점 4.2 / 5


tip. 혹시 영화가 멈추면 화면이 이상해진게 아니니 다시 시작하시면 되요 ㅋ


(도대체 결말이 몇개인지..ㅠㅠ)

블로그 이미지

BlueBell_ NINEx

일상과 IT의 만남

댓글을 달아 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