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라카이 추천클럽

SUMMER PLACE CLUB

 

필리핀의 아름다운 섬 보라카이!

낮에는 아름다운 바다와 함께 호핑투어를 즐겼다면

밤에는 클럽에서 달려줘야죠!ㅎㅎㅎ


화이트비치에는 크게 3군데의 클럽이 있습니다.


EPIC

SUMMER PLACE

OM Bar Boracay



EPIC은 술과 음식을 팔다가 밤이 되면 가게 가운데 테이블을 치우고 클럽으로 변신하죠. 



OM Bar Boracay은 실외는 앉아서 술을 마시는 곳이 있고 

안에는 클럽이 있습니다.



이 중 개인적으로 가장 HOT했던 클럽인

SUMMER PLACE CLUB 을 소개합니다.



SUMMER PLACE CLUB은 다른곳에 비해

한국분들이 많았던 것 같아요.


[입장료]

입장료는 300페소(약 6,500원)이며, 

맥주가 제공되지 않습니다.

(술은 저렴하니 사드시면 됩니다)


[위치]

아래 지도와 같이 화이트비치쪽에 있으며

스테이션2 중간쯤에 있습니다.


클럽 위치는 화이트 비치를 걸어가다보면

금방 눈에 띕니다.


많은 사람들이 클럽앞에 모여있고

보라카이 밤을 뜨겁게 태우는 불빛과 음악이

끝없이 흘러나오고 있으니까요 ㅎㅎ


많지는 않지만 몇장 찍은 사진들 보시면서

분위기를 살펴보시기 바래요~ㅎㅎ




제가 갔을 때 

다른곳 보다 한국여성분들이 많이 계셨던 것 같아요. 

5분의 1정도?


음악은 대부분 따라부르기 쉽게 유명한 노래들이 나오는데

Despacito 같은 노래나 한국손님들 때문인지 빅뱅노래도 자주 나오더라구요


영원한 건~ 절대 없어~ 

오늘밤도 삐딱하게~



아참

전기공급이 원활하지 않은지

가끔 정전이 되기도 합니다ㅎㅎ 


혹시 불이 꺼지더라도 놀라지 마세요~




그럼 보라카이에서 즐거운 밤 보내세요!


블로그 이미지

BlueBell_ NINEx

일상과 IT의 만남

댓글을 달아 주세요


보라카이가 재개장! 현재 모습은?


2018년 4월부터 6개월간 폐쇄한 보라카이


그리고 드디어 재개장!! 


재개장한 필리핀의 아름다운 섬 보라카이의 현재 모습은 어땠을까요?


필리핀의 대표적인 교통수단인 '트라이시클'을 타고 찍은 사진들 공유합니다.

(※ 트라이시클 1회가격은 거리마다 다른데, 보통 100~300페소 사이입니다)


사진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아직까지 정리가 안된 모습이 많네요.



(길거리엔 멍멍이들이 엄청 많아요. 사람과 함께 사는 멍멍이들. 겁낼필요 없어요ㅎ)



사진들을 보면 전봇대 전선들이 아직 엉망으로 정리가 안된모습이 많이 보입니다.

그래도 재개장 전보다 도로는 많이 깔끔해졌어요


울퉁불퉁한 도로가 대부분이였는데, 지금은 어느정도 도로 정비가 되었더라구요


하지만 계속 도로정비중이라 공사중인곳들 때문에 도로 일부가 혼잡하기도 했습니다.


여기서 중요한 점!!


시내 대부분이 공사하는 곳이 많아

먼지가 많이 날려요. 


마스크를 준비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보라카이 현지인들도 마스크를 쓰고 다니시더라구요



아마 보라카이 전체가 정리가 되려면

19년 하반기가 되어야 하지 않을까 싶네요

(4분기 예상해봅니다ㅋ)


우리나라처럼 빠르게 일을 하지 않고

느긋하게 일을하는편이라 오래 걸리는것 같아요


그럼 좋은 여행 되세요^^




블로그 이미지

BlueBell_ NINEx

일상과 IT의 만남

댓글을 달아 주세요


보라카이까지 가는길!

[한국에서~보라카이까지]


필리핀의 아름다운 섬 보라카이에 가려면

출발부터 조금 힘든 여정(?)이 필요합니다.


가는 길을 요약해보면


1. 대한민국에서 국제선 비행기로 3시 50분정도 걸려 칼리보 공항에 도착

(김해공항 기준)


2. 칼리보 공항에서 'Caticlan Jetty Port(여객선 터미널)'까지 약 1시간 30분 차로 이동


3. 'Caticlan Jetty Port' 에서 보라카이 섬에 있는 'Cagban Jetty Port' 까지 배를 타고 약 10~15분 이동


4.  'Cagban Jetty Port' 에서 숙소까지 이동(숙소 위치에 따라 시간이 다르겠죠?)



기다리는 시간까지 다 합치면 꽤 많은 시간이 걸립니다.

저는 20시 비행기를 타서 숙소에 도착했더니 3시였어요...


밤 늦게 움직였을 때 장점이 굳이 있다면...

칼리보공항에서 보라카이 가는 배를 타기위해 'Caticlan Jetty Port''으로 이동하는 시간이 1시간 정도 걸렸다는 점!


시간이 줄어든 이유는 70km정도 이동을 해야하는데, 밤이라 차가 없고, 가는길에 신호등이 없다보니 운전하시는 분이 좀 밟으셔서 생각보다 금방 도착했었네요 ㅎㅎ



구글맵에 찍힌 시간도 1시간 30분으로 찍히네요. 

귀국할때는 낮에 움직였더니 진짜 1시간 30분이 걸렸어요;;;



여기는 Caticlan Jetty Port(여객선 터미널) 입구입니다~


여기서 제출해야 하는 서류는

숙박시설 바우처를 줘야 해요. 

그러므로 꼭 숙소 바우처는 2매정도는 프린트해서 가져가세요.

숙소에서도 달라고 하는 경우가 있더라구요



서류를 제출하고 배를 둥둥둥 타고

10여분 정도 가면 보라카이섬이 보입니다^^



밤 늦게 도착한 Cagban Jetty Port 입니다.

설렘 가득한 이 기분 ㅎㅎ



Port에 들어가면 반겨주는 BORACAY 글자들 

캬~~~



보라카이 섬에 도착하시면 차로 숙소까지 이동하시면 됩니다.

늦은 시간이였는데도 이동하는데 문제는 없었어요


가깝지만 먼 보라카이~


비록 가는길이 험난해도 보라카이에 도착하면

모두 잊혀질 거에요 ㅎㅎ


그럼 좋은 여행 되세요^^



블로그 이미지

BlueBell_ NINEx

일상과 IT의 만남

댓글을 달아 주세요


보라카이 - 화이트비치 

The Muse(Dream's SPA) 가격정보


보라카이 여행을 하면서

특히 화이트비치를 걸어다니면서 가장 많이 들었던 말은


'마사지 싸요'

'마사지 하고 가요'

'마사지 겁나 잘해요'

'친구 마사지~'

'형님 마사지 x나(?) 잘해요'



길거리에서 한국말을 유창하게 영업하시는 분들이

엄청엄청 많습니다.

(불법일텐데;;)


그 중에 가장 마음에 들었던 곳 

한군데를 소개합니다.


화이트비치 스테이션 1과 2 사이쯤 있는

The Muse 호텔 안에 있는 Dream's SPA 


화이트 비치를 걸어가다 보면 쉽게 찾을 수 있는 곳입니다.


※ The Muse 정보는 아래 링크

https://www.booking.com/hotel/ph/nandana-boracay-beach.ko.html




화이트 비치 거리에 있는

보라카이 마사지의 가격은

전신 마사지(Full Body Massage) 기준으로

500~700페소 (1만원~1.5만원) 수준인데요

(물론 더 비싼곳도 있긴합니다)


추천드리는 이곳은 400페소라고 적혀있네요

다른곳 보다 저렴해서..

괜찮을 곳인가 의심이 들긴 했지만

외관이 맘에 들어 들어가봤습니다 ㅎㅎ



입구에 들어가보면 대형 트리가 있고

그 안으로는 깔끔한 로비가 보입니다.


마사지는 아래층으로 내려가시면 되는데

SPA받으러 가는길에 멋진 실내 수영장도 보이네요~


다음에 오면 여기 묵어봐야겠습니다 ㅎㅎ



SPA 입구가 보이네요. 

아쉽게도 기다리는 시간이 없어 

바로 마사지를 받는 바람에 실내 사진을 못찍었는데요.


여러군데 가봤었지만 

저는 여기가 가장 맘에 들었습니다. !!

(정말 몸에 개운해지는 느낌이!)


실력이 좋아 뭉친근육이 잘 풀린것도 있지만

은은한 음악이 흐르는 분위기와

깔끔한 실내환경이 

매우 마음에 들었네요~



아참!

마사지샵 대부분 마지막에 

TIP BOX를 건네줍니다.

(아닌곳도 있습니다만)


알아서 TIP을 넣어달라는 주는데

잔돈이 없어서 카운트에서 잔돈으로 바꾼다음에

적당히 TIP을 넣어줬습니다.


TIP은 마음에 드는 수준에 따라 다르겠지만

전 마음에 들 경우 50~100페소 정도

줬던거 같아요.



화이트 비치 가신다면

이 곳 추천드리며~ 굿 여행 되세요^^






블로그 이미지

BlueBell_ NINEx

일상과 IT의 만남

댓글을 달아 주세요


에어아시아 기내식 가격 정보

(보라카이 가는길)



말레이시아 저가항공사 에어아시아(AirAsia) 이용 시

식사 제공은 기본적으로 되지 않습니다.


다만

사전에 미리 예약을 하거나, 기내에서 바로 구입해서

먹을 수는 있는데요.


저는 사전예약을 안해서 기내식으로 먹었습니다.


금액은 일반가격의 1.5~2배 정도였네요


원/달러/페소 를 다 받는다고 하니

저처럼 기내식 사전예약을 안하신 분은

기내에서 주문해서 드시기 바랍니다.


단!!! 주의할 점은!!!


사전예약이 아니므로

메뉴판에 있는 메뉴가 다 없거나

앞사람이 먼저 사먹으면 못먹을 수도 있습니다...


컵라면(신라면)이 약2,575원 이군요.

신라면 블랙은 3,220원 정도군요...


(※ 위 메뉴외에도 더 있어요)



사전예약을 하면 좀더 싼 가격으로 

음식을 먹을 수 있으니 사전예약을 가급적 추천드립니다.


음식을 먹고 난 후 디저트로 

60페소(약 1,300원) 라떼 한잔

마시면서 비행을 즐겨보았습니다 ㅋ


굿 비행 되세요!

블로그 이미지

BlueBell_ NINEx

일상과 IT의 만남

댓글을 달아 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