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6월 18일. 월정액으로 도서를 대여해 읽을 수 있는 전자책 서비스인 '밀리의 서재'가 개인정보 유출로 인한 사과문을 게시했습니다.

 

'밀리의 서재'의 해킹으로 약 12만명의 가까운 회원들의 이메일 정보가 유출되었는데요.

제 주위 전자책을 많이 보는 사람들도 회원가입이 되어있었다며, 놀라는 분들이 계시네요.

 

밀리의 서재는 2019년 6월 14일 오후 6시쯤 발생한 사이트 해킹공격으로 회원들의 이메일 주소가 유출되었으며, 최대 11만7천800명 정도의 이메일 주소가 유출 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아직까지는 이메일 주소만 유출되었다고는 하지만, 현재 KISA(한국인터넷진흥원)에서 침해사고 조사를 하고 있으니 추가적인 유출정황이 있는지 발표가 나올 것 같습니다.

 

다행인 것은 ID나 비밀번호, 이름, 주민번호 등 중요한 개인정보는 보관하고 있지 않아 유출 되지 않을거 같습니다.

 

 

 

안녕하세요. ‘밀리의 서재입니다.

 

저희 밀리의 서재를 이용해 주시는 회원여러분께 사과 드립니다. 저희 밀리의 서재 2019 6 14일 오후 6시경 발생한 해킹 공격으로 일부 회원님의 이메일 주소 정보가 침해된 사실을 인지했습니다.

 

당사는 개인정보 최소수집 원칙에 따라 SNS로그인과 외부 금융결제 시스템을 이용하고 있으므로, 회원의 ID 및 비밀번호, 성명, 주민등록번호, 카드번호 등 금융정보는 원칙적으로 보관(수집)하지 않고 있습니다.

 

정보의 침해 사실이 있는 회원의 경우 유출정보 내역을 이메일로 통지 드리겠습니다.

 

당사는 위 침해사실 인지 즉시 초기 대응을 실시하여 침해가 확대되는 것을 방지하는 조치를 취했습니다. 이후, 한국인터넷진흥원(KISA)과 방송통신위원회에 본 사실을 신고하고, 관계기관과 긴밀히 협의하여 침해에 대응하고 있습니다.

 

회원님께서는 출처가 불분명한 이메일 수신 시 주의를 기울여 주실 것을 당부 드립니다.

 

항상 밀리의 서재를 믿고 사랑해 주시는 회원 여러분께 심려 끼쳐드린 점에 대해 다시 한 번 고개 숙여 사과 드립니다. 다시는 이러한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관계기관과 협조해 철저히 조사하고, 개인정보 보호에 더욱 만전을 기하겠습니다.

 

‘밀리의 서재 드림.

 

관련문의 연락처 : 밀리의 서재 고객센터 070-7510-5415 /   가기

고객센터 이용 시간 : 평일 오전 10 ~ 오후 8시까지 연장 운영합니다. (점심시간 : 오후 1시 ~ 오후 2)

 

 

새로운 서비스를 런칭하게 되면 보안보다 서비스 확대를 우선적으로 하는 관행으로 이런 보안사고가 계속 발생하고 있는거 같아 안타깝네요.

 

블로그 이미지

BlueBell_ NINEx

일상과 IT의 만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