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S10·갤노트10, '지문인식' 패치 완료!

 

어제 긴급하게 소프트웨어 업데이트가 떠서 진행했습니다.

 

고구마로도 지문인식이 된다는 말많았던 버그였지만, 이번 패치로 해결이 된거 같습니다.

 

현재까지 테스트를 해봐도 추가이슈가 발견되진 않았네요!

 

앞으로 비슷이슈가 생기면 기업이미지에 큰 타격이 갈테니..

앞으로 더 꼼꼼하게 QA를 하고 출시를 했으면 좋겠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BlueBell_ NINEx

일상과 IT의 만남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영화 '더룸' (The Room)

감독 : 크리스티안 볼크만

출연 : 올가 쿠릴렌코, 케빈 얀센스

장르 : 미스터리 스릴러

등급 : 15세 관람가

 

줄거리

말하는 대로 원하는 대로 다 들어주는 ‘비밀의 방’이 있다. 돈, 다이아몬드, 최고급 샴페인, 반 고흐 걸작… 원한다면 아기까지도. 원하는 것은 뭐든 들어준다. 단, 소원은 신중하게 빌 것! 그리고 규칙을 반드시 지킬 것!

 

 

 

[감상평]

미스터리물 영화를 좋아하시는 분들은 한번쯤 보시길 추천드립니다.

뭐든지 다 이루어주는 '비밀의방'이라는 설정으로 주인공 부부에게 어떤 일들이 일어날지 궁금증을 자극하며 스토리가 전개됩니다.

여주(케이트)가 원하는 욕망을 비밀의 방에서 해결하고자 하면서 긴박한 상황이 조금씩 전개가 되는데, 두 사람의 상황이 이해가 되면서도 순간순간의 욕망들이 이해가 안될때도 있습니다.

그리고 이 영화를 보면서 누구나 '나라면 이렇게 했을텐데' 라며 보시게 될 것 같습니다.

아무래도 전지전능한 비밀의 방인만큼 이 영화를 보는 사람들의 욕망이 떠오를테니까요.

 

이 비밀의 방의 규칙! 그리고 두 부부의 선택과 갈등은 어떻게 풀어나갈지 한번 보시길 추천드립니다~

 

평점 :  7.9

블로그 이미지

BlueBell_ NINEx

일상과 IT의 만남

댓글을 달아 주세요

 

비엣젯 항공(VIETJET AIR)을 이용해서 다낭에 다녀왔습니다.

 

비엣젯 항공은 2007년에 설립된 베트남의 저비용 항공사로 과거에는 에어아시아의 자회사였고, 때문에 원래 이름이 비엣젯에어아시아 였습니다. 하지만 이후에 2011년 에어아시아가 자본철회를 하면서 지금과 같은 비엣젯항공으로 이름이 바뀌게 되었습니다. (그냥 참고로 ㅎㅎ)

 

보통 공항에 2시간전에 미리 도착해서 티켓팅을 하고 케리어를 맡기고 탑승을 준비합니다. 

 

하지만 온라인 사전 체크인 서비스(=모바일/웹 체크인)를 제공하는 경우 온라인으로 체크인 하고 좀 더 여유롭게 공항을 갈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대한항공의 경우 모바일/웹 체크인은 국내선 출발 48시간~40분 전까지 가능하며, 국제선은 출발 48시간~1시간 전까지 가능합니다. (일부 국가는 조금 상이함)

 

만약 이렇게 체크인을 하면, 맡길 수화물이 없을 경우 모바일의 QR코드로 바로 탑승이 가능한 장점이 있습니다.

 

주위에 다낭 가신분들중에 온라인 사전 체크인을 하셨다는 분들이 계셔서 비엣젯항공도 가능한지 알아보았습니다.

 

 

홈페이지에 접속하시면 우측에 '온라인체크인' 이라고 있습니다.

접속해보면 아래와 같이 온라인 체크인에 대한 안내가 뜹니다.

 

 

비엣젯 항공은 웹 체크인으로 온라인 체크인에 대한 불가조건을 몇가지 명시해놓고, 나머지는 온라인 체크인을 가능하도록 하고 있습니다.

 

불가의 경우는

- 유아 또는 임산부 승객과 함께 탑승하는 승객

- 거동이 불편한 또는 특별한 도움이 필요한 승객

- 1개 예약사항에 9명 이상 단체 예약시

- 모든 위탁 수하물을 체크인 카운터에서 수속 처리해야 할 시

 

그리고 가능한 시간은

- 온라인 체크인은 24시간 이용가능하며, 출발 1시간 전 마감

 

 

몇가지 조건을 뺴고는 온라인 체크인이 가능한데, 베트남의 경우 자녀들이랑 여행을 가는경우가 많아(유아인 경우) 불가사항에 해당되는 분들이 계실 것 같습니다.

 

즐거운 여행시 참고하시길 바랍니다!!

블로그 이미지

BlueBell_ NINEx

일상과 IT의 만남

댓글을 달아 주세요

-->